뉴스자료실

이름 관리자 이메일 test@test.com
작성일 2017-01-01 조회수 1265
파일첨부 AKR20170101017900001_01_i.jpg
제목
[연합뉴스 2017-01-01] 민주 "정권교체, 촛불민심 지상명령…민주정부 3기 창출하자", 문희상 "건방 떨거나 다 된 것처럼 설치면 안돼"

출처: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7/01/01/0200000000AKR20170101017900001.HTML?input=1195m

 

민주 "정권교체, 촛불민심 지상명령…민주정부 3기 창출하자"

송고시간 2017/01/01 10:42


새 당사서 단배식…문희상 "건방 떨거나 다 된 것처럼 설치면 안돼"


(서울=연합뉴스) 송수경 홍지인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정유년(丁酉年) 새해 첫날인 1일 단합과 화합을 외치며 정권교체의 각오를 다졌다.


조기대선이 가시권 내로 들어온 상황에서 여권의 분열과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 귀국 등과 맞물린 정계개편 움직임에 따른 원심력 차단에 나서면서 원내1당이자 수권정당으로서 위상을 굳히겠다는 포석으로 보인다.


정권교체를 다짐하는 단배식은 추미애 대표와 우상호 원내대표 등 당 지도부와 문희상 상임고문 등 당직자를 포함해 200명 가량이 참석한 가운데 오전 여의도 장덕빌딩 중앙당사에서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됐다. 대권주자 가운데 이재명 성남시장과 박원순 서울시장도 모습을 드러냈다.


민주당은 이달 말께 새 당사에 공식 입주할 예정이지만, 입주 전 이 곳에서 단배식을 열면서 새해 새 출발을 다짐했다.


추 대표는 "새 집에서 새 기운으로 새 마음으로 출발하니 좋다"면서 "다른 여러 당은 분열에 분열을 거듭할 것이고 이리저리 이합집산을 위해 국민을 속이거나 반칙을 쓸 수도 있지만, 우리는 유일한 수권정당, 준비된 정당으로서 정권교체 그 때까지 한마음으로 똘똘 뭉쳐 대한민국 역사를 다시 쓰자"고 말했다.


우상호 원내대표도 "다들 한마음 한뜻으로 단합해 우리 당이 좋은 성과를 냈다. 탄핵이라는 헌정사의 큰 변화도 만들어냈다"면서 "올해 정권을 바꾸지 않으면 탄핵 등 많은 성과가 오히려 물거품 되면서 국민이 실망할 것이다. 다 힘을 합해 한마음으로 정권교체를 하자"고 말했다.


문희상 상임고문은 올해가 '닭의 해'임을 환기한 뒤 "적폐청산과 정권교체를 통한 새로운 국가건설이 촛불민심의 지상명령"이라며 "하나로 뭉쳐야 하며, 유리할 때 자만하면 안된다. 건방을 떨거나 다 된 것처럼 설치면 국민이 금방 안다. 겸허하게 호랑이 같은 눈으로 소처럼 뚜벅뚜벅 걸어 정권교체 그날까지 힘을 합치자"고 밝혔다.


참석자들은 '2017년 민주정부 3기 창출'이라고 쓰인 떡 케이크를 앞에 놓고 '정권창출을 위한 희망의 떡자르기' 행사를 한 뒤 동작동 국립현충원 참배, 4·19 민주묘역 참배, 이희호 여사 예방 등의 일정을 이어갔다. 추 대표는 국립현충원을 찾은 자리에서 "국민이 승리하는 2017년을 만들겠다"고 적었다.


AKR20170101017900001_01_i.jpg


hanks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1/01 10:42 송고

이전글 [국제뉴스 2017-01-01] [신년사] 더불어민주당 문희상 국회의원
다음글 [세계일보 2016-12-29] [단독] 청와대, 대정부질문서도 실체 규명 저지 총력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