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상의 희망통신

이름 관리자 이메일 test@test.com
작성일 2019-01-01 조회수 178
파일첨부
제목
[희망통신 147호 2019.1.1] 2019년 신년사

* 동원고는 문희상 국회의장의 2019년 신년사입니다.

“2019 중대 분수령, 대도약에 혼신의 힘 다할 것

- “己亥年, 하나로! 세계로! 미래로! 대도약의 원년 만들어야” -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2019년 희망의 새해가 밝았습니다.

기해년은 풍요와 큰 복을

상징하는 황금돼지의 해입니다.

온 국민의 삶에 행복이 가득하기를 기원합니다.

대한민국의 2019년은 모든 분야에서 중대하고

특별한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대한민국 임시정부 100, 임시의정원 100년을 맞이하는 해입니다.

역경과 시련, 질곡과 영광의 100년을 매듭짓고

새로운 역사를 시작하는 기념비적인 한 해가 될 것입니다.

 

지난해 우리는 한반도의 평화라는

담대한 여정을 시작했습니다. 대한민국에서 일어나는

기적 같은 변화를 전 세계가 주목하고 있습니다.

2019년은 북한 비핵화와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를

실현하는 중대 기로가 될 것입니다.

4차 산업혁명의 거대한 물결 속에서

민생경제의 성패를 가늠하는 1년이 될 것입니다.

빛의 속도로 진화하는 세계 경제의 흐름입니다.

자칫 멈춰서면 수 십 년을 퇴보하게 될 절체절명의 2019년입니다.

20대 국회에서 개헌과 선거제도 등

정치개혁의 실천여부가 판가름 나는 마지막 해가 될 것입니다.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2019년은 그야말로 중대 분수령(重大分水嶺)의 해입니다.

대한민국 역사의 전환점이 될 것입니다.

한국사회와 온 국민이 마음을 모아 새로운 100,

새로운 도약을 이뤄내야 합니다.

국민통합과 한반도의 평화, 협치와 신뢰를 통해

하나로! 세계로! 미래로! 대도약(大跳躍)하는

대한민국의 원년을 만들어야 하겠습니다.

대한민국 국회가 혼신의 힘을 다 하겠습니다.

 

기해년 새해에는 항상 건강하시고

소망하시는 모든 일이 이루어지길 기원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201911

국회의장 문 희 상

 


 

 

이전글 [희망통신 148호 2019.2.15] 미국순방 코리아소사이어티 연설문
다음글 [희망통신 146호 2018.12.29] 김근태 의장 7주기 조사